2022년 11월 29일

파칭코사이트인포 | 파친코사이트

파칭코사이트☑️파칭코☑️파친코,빠칭코,슬롯머신

파친코 드라마-애플TV+-시즌2 제작-확정 발표

1 min read
드라마-파친코-시즌2-제작밢표-파칭코사이트인포

파친코 드라마-애플TV+-시즌2 제작-확정 발표

1. 드라마 파친코-출연진

아카데미 수상에 빛나는
1) 윤여정 : 노년의 선자를 연기
2) 이민호 : 고한수 역
3) 김민하 : 젊은 시절의 선자 역
4) 전유나 : 어린 선자역
5) 박재준 : 노아 역
6) 이대호 : 선자 아버지역
7) 정인지 : 양진 (선자 엄마역)
8) 정은채 : 젊은 시절의 경희 역(선자의 손위 동서)
9) 정웅인 : 고한수의 아버지역
10) 김영옥 : 선자네 하숙집 도우미
11) 한준우 : 백요셉 역(이삭의 형)
12) 노상현 : 이삭 역(선자의 남편)
13) 아라이 소지 : 모자수(모세, 선자의 둘째 아들)
14) 진하 : 솔로몬 역(모자수의 아들)
15) 안나 사웨이 : 나오미 역
16) 지미 심슨 : 톰 역
17) 미나미 카호 : 에츠코 역

 

 

2. 파친코 드라마-시즌 1 호평

드라마 ‘파친코’는 재미교포 이민진 작가의 동명 소설을 드라마로 옮긴 작품입니다.
1910년대 일본으로 건너간 조선인 가족 이야기를 4대에 걸쳐 그려내 한국인의 애환을 담은 소설입니다.

‘파친코’는 거대한 스케일의 서사를 따뜻하게 담아낸, 금지된 사랑에서 시작되는 이야기입니다.
한국일본, 그리고 미국을 오가며 전쟁과 평화, 사랑과 이별, 승리와 심판에 대한 잊을 수 없는 연대기를 그리는 작품입니다.

가족, 사랑, 승리, 운명, 그리고 극복까지 전 세계가 보편적으로 공감할 수 있는 주제를 다루고 있습니다.
또한, 드라마 ‘파친코’는 생존과 번영을 향한 불굴의 의지로 고향을 떠난 한국 이민자 가족의 희망과 꿈을 4대에 걸친 연대기로 풀어냈습니다.

1900년대 초 한국을 배경으로 시작되는 이 작품은 모든 역경을 이겨내는 강인한 여성 ‘선자’의 시선을 통해 그려집니다.
시즌 1의 마지막 에피소드에서는 ‘선자’가 어린 아들의 도움으로 체포된 ‘이삭’을 찾아가는 이야기가 펼쳐졌습니다.

이처럼 눈을 뗄 수 없는 여러 세대에 걸친 대서사는 새로운 시즌에서 한국어, 일본어, 영어 3개 언어로 제작된다고 합니다.
전날 막 내린 시즌1에서는 젊은 선자(배우 김민하)와 손자 솔로몬(배우 진하)의 이야기를 교차해 보여줬습니다.

 

 

3. 파칭코 드라마-시즌 1-2부 스토리-노아와 모세(모자수 : 모세의 일본식 발음)

소설 파친코의 후반부는 한수와 선자의 아들 노아와, 선자와 이삭의 아들 모자수의 삶을 중심으로 일본의 전후 사회의 여러 모습이 전개됩니다.
이민진 작가는 양진과 선자의 세대를 지나 3세대인 노아와 모자수의 삶을 통해서, 2차 세계대전에서 패망한 일본 땅에 남겨진 조선인들의 고통스러웠던 삶을 사실적으로 서술합니다.

묘사나 화려한 문장이 아닌 담담한 서사로 이어지는 문체는, 이민진 작가가 직접 취재를 통해서 찾아낸 역사적인 사실들을 전하는 데 힘을 실어줍니다.
마지막 세대 솔로몬의 이야기에서 선자와 한수의 안타깝고도 아름다운 생애도 마지막에 다다릅니다.

작가는 정치와 역사를 깊이 있게 다루지 않으면서도, 우리가 알아야할 아픈 과거를 모두 짚어줍니다.
아픈 역사를 들춰보는 일은 후세대에게도 큰 고통일 수밖에 없습니다.

누군가는 이야기했듯이 기억되지 않는 역사는 반복된다고 합니다.
이 소설을 통해서 식민지를 벗어나는 과정에서 겪어야 했던 민초들의 아픈 삶을 기억해보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한수는 종전 후 고국으로 돌아가려는 선자 가족을 설득했습니다.
남쪽에는 자원도 식량도 일자리도 없었고 북쪽에서는 많은 지주들이 살해당했습니다.

선자와 노아의 생명을 지키고 싶었던 한수는 자신을 향해 문을 닫아버린 선자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한수는 자신의 돈과 냉철하고 현명한 판단을 무시하고 가부장적인 권위주의로 현실을 파악하지 못하는 한심한 가장 요셉에게 분노했습니다.

요셉은 조국이나 이상을 위해 목숨을 거는 일은 무의미한 일이라고 생각했지만, 현실감각이나 경제력이 없었고 원자폭탄으로 얻은 화상으로 가족들에게 피해만 주는 존재로 전락했습니다.
오사카로 돌아온 후 선자는 언제나 돈걱정을 해야 했습니다.

생활비와 두 아들의 교육비와 요셉의 약값 또한 만만치 않았기 때문입니다.
선자는 엄마 양진으로부터 고국의 끔찍한 소식을 듣게 됩니다.

많은 여자들이 끌려가 일본 군인들에게 끔찍한 일을 당했고, 일하러 만주나 중국으로 간 많은 사람이 사라졌다고 말입니다.
일본의 식민지였던 조선은 일본의 전쟁으로 만신창이가 되었고 연이어 한국 전쟁인 6.25가 일어났습니다.

그러나 한국 전쟁을 이용해서 일본의 상업은 부흥했습니다.
요셉은 한수와의 관계를 끊으라고 했지만, 선자는 암묵적으로 한수의 도움을 받습니다.

가족들의 생계를 위해 사용하는 물품이 모두 한수에게서 오는 것이었습니다.
한수와 선자의 아들인 노아는 어려운 가운데서도 고등학교를 졸업했고, 대학입시 공부와 더불어 경리 일로 월급도 받았습니다.

노아는 이삭의 영향으로 배움의 의지가 굳건했습니다.
훌륭한 학자가 될 거라 하며 자랑스러워하던 이삭은 겸손하고 성실하며 타인에게 연민을 가지고 살라고 가르쳤습니다.

짦은 시간이었지만 이삭과 노아의 유대 관계는 깊었습니다.
더불어 노아는 학교에서 조선인 공동체와 천황을 위해 훌륭한 식민이 되어야 한다는 교육을 받았습니다.

노아는 한수의 도움으로 와세다 대학에 입학했고, 여유로운 생활을 즐기게 되었습니다.
한수는 후원자를 자청해서 한 달에 한 번 아들 노아를 만나 격려했습니다.

선자 선자 아들이 어렵게 합격한 대학을 포기하는 것을 볼 수 없어 한수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일본인 여자 친구가 노아와 똑같은 얼굴의 한수를 본후 후 친부임을 의심하지 않자 노아는 선자에게 달려갔고 모든 진실을 알게 됩니다.

노아는 자신의 몸속에 존경하는 아버지가 아닌, 더러운 야쿠자의 피가 흐른다는 사실을 받아들이지 못하고 학교를 그만두고 사라집니다.
아무도 자신을 알지못하는 곳으로 가서 일본인 신분으로 살면서 한수에게 진 빚을 갚고 엄마인 선자에게도 돈을 보냅니다.

노아는 가정을 이루고 모자수처럼 파친코에서 일을 합니다.
모자수는 역도산의 사진을 걸어둘 정도로 공부보다는 주먹과 친했습니다.

모자수 남들보다 덩치도 크고 남자다웠지만, 학업에는 관심이 없었습니다.
잦은 다툼과 싸움으로 경고도 많이 받았습니다.

16살에는 학교를 그만두고 파칭코 점포에서 일을 시작했습니다.
책과 시험, 비열한 놀림과 차별로부터 벗어난 모자수는 학교 에서보다 세상일을 더 많이 배웠고 만족했습니다.

선자도 더이상 모자수가 학교에서 상처받고 다치는 것을 원하지 않았기에 반대하지 않았습니다.
모자수는 파칭코 가게에서 일했고, 그 후 무책임하게 사라진 형 노아를 대신해서 가족의 생계를 책임졌습니다.

친부에 대한 기억이 없던 모자수는, 가족들이 위험에 처해 있을 때마다 멋진 모습으로 나타나서 도와주는 한수를 보면서 장래의 꿈을 키웁니다.
모자수의 아내 유미는 아들 솔로몬이 어렸을 때, 교통사고에서 아들을 구하고 사망하게 됩니다.

그녀는 불우한 가정환경에서 벗어나 자유롭게 살 수 있는 이상적인 땅으로 미국을 동경했고, 그 곳이라면 자신의 과거를 모두 지우고 새로 태어난 삶을 살 수 있을 거라 믿었습니다.
아들 솔로몬도 엄마는 죽어서 미국으로 갔을 거라 믿었습니다.

훗날 성장한 솔로몬은 미국으로 유학을 가지만, 비자가 만기가 되어 일본으로 돌아옵니다.
한수와 선자는 유미의 장례식을 계기로 11년 만에 다시 만나게 됩니다.

선자가 노아의 행방을 찾기 위해 한수의 저택에 찾아왔었고, 한수의 아내를 만난 사실도 알고 있었지만 한수는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노아가 사라진 6년이라는 시간 동안 한수는 선자를 실망하게 하지 않기 위해 최선을 다해서 노아를 찾았습니다.

선자도 노아와 한수를 항상 마음속에 담고 살았습니다.
선자는 노아의 친부인 한수를 비난하고 외면했던 일이 미안해서 마음속으로는 이미 사과했습니다.

한수는 마침내 노아를 찾아내고 선자와 함께 아들을 만나러 갑니다.
한수는 노아의 안전을 위해서 멀리서만 바라보라고 했지만, 선자는 이를 무시하고 아들에게 다가갑니다.

노아는 야쿠자의 아들로 또는 조선인 노아로 돌아오는 대신 스스로 죽음을 선택했습니다.
한수와 선자는 노아의 장례식에 가지 않았습니다.

아들을 잃고 난 뒤에야 일본인으로 살고자 한 아들의 선택을 존중해준 것입니다.
선자의 한수에 대한 회상에서 한수는 언제나 그녀가 알고 있던 다른 남자들과도 달랐듯이, 한수에게도 선자는 그가 경험했던 모든 여자와 달랐습니다.

한수는, 예전의 모습과 달라진 늙은 선자를 여전히 사랑하고 있었습니다.
반짝이던 소녀 시절의 눈동자를 여전히 간직하고 있는 선자를 사랑했고, 그녀의 고집스러운 의지를 존경했습니다.

선자 또한 한수의 이기적인 삶의 방식과 독선적인 보호와 참견에 원망과 분노를 느끼기도 했지만, 선자의 삶을 지켜준 그의 존재를 마지막까지 사랑했습니다.
‘지난밤 꿈 속에서 선자는 한수가 자신을 다시 만나러 와줘서 행복했다.

한수는 여전히 소녀인 선자를 만나러 와주었고, 영도의 아름다운 바닷가에서 두 사람은 이야기를 나누었다.
선자에게는 마치 누군가의 삶을 보는 것만 같았다.

꿈속에서 한수는 어린 소녀의 눈에 보였던 그 모습 그대로였다.’
선자는 자신의 길고 긴 삶의 여정에서 사랑하는 사람이 늘 가까이 있었다는 사실을 비로서야 깨닫게 된 것입니다.

4. 파친코 드라마-시즌2-스토리 예고

드라마 파친코 시즌2는 선자의 손윗동서인 경희(배우 정은채)와 선자의 두 아들 노아(박재준)와 모자수(박소희) 형제 등 간 우애 등을 다룹니다.
총괄 제작자인 테레사 강-로는 미국 매체 데드라인에 “시즌2에서는 규모가 훨씬 크고 극적인 이야기가 나올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파친코’의 기획자이자 각본가, 총괄 프로듀서인 수 휴는 시즌 2 제작 확정에 대한 소감을 전했습니다.
“이 끈끈한 생명력을 지닌 가족의 특별한 이야기를 이어갈 수 있게 되어 말로 표현할 수 없이 기쁘다,

프로젝트를 신뢰하고 지지해 준 Apple과 미디어 레즈, 그리고 우리를 응원해 준 열정적인 팬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
놀라운 배우들을 비롯해 제작진과 계속 함께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시즌 2 제작 확정에 대한 소감을 전했습니다.

외신 보도들은 드라마 파칭코에 대해서 호평을 내놨습니다.
1) 포브스-쉽게 볼 수 없는 보석 같은 작품
2) 롤링스톤-일본에 점령당한 한국의 참상을 우아하고 예술적예술적으로 표현했다.
3) 할리우드리포트- 여성의 생존력과 가족의 끈끈함을 담은 가슴 벅찬 이야기와 비참한 시대상을 모두 보여준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